메뉴 건너뛰기

전국 네일살롱 3.7% 줄고 기술자도 10% 감소

▶ 네일 전문 잡지인 ‘네일 매거진’ 조사

▶ 종사자 64%가 40대 이상$업계 고령화 심각

업주들 가장 어려운점 ‘가격경쟁·노쇼·비용부담’

지난해 전국 네일 업소의 수가 소폭 감소하는 등 업계 규모가 축소된 것으로 나타났다. 
네일 전문 잡지인 네일 매거진이 최근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전국의 네일 살롱수는 5만4,386개로 전년 대비 3.7% 줄었다. 네일 테크니션의 수도 39만5,658명으로 전년 대비 10.0% 하락했다. 

네일 업계 종사자의 과반수도 40대 이상인 것으로 조사돼 업계 고령화가 문제점으로 지적됐다. 특히 40대 이상이 총 64%로, 41~50세가 35%로 가장 많았으며 51~60세가 22%, 60대 이상이 7%를 차지했다. 

경력이 12년 이상이라고 응답한 종사자들이 과반수인 52%를 차지, 신규 기술자들의 유입도 크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. 1~2년 경력은 11%, 3~4년 경력이 10%, 5~6년 경력이 8%, 7~8년 경력은 5%, 9~10년 경력은 7%, 11~12년 경력이 4%였다. 

이번 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술자 4명중 한명은 한 업소에서 10년 이상 꾸준히 근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. 현재 근무중인 네일 살롱에서 10년 이상 근무한다고 대답한 직원은 24%였다. 1-2년이라고 응답한 경우는 19%, 3-4년이라고 응답한 경우는 16%였다. 

네명 중 한명의 기술자들은 매주 평균 750달러 이상의 수입을 거두는 것으로 조사됐다. 

응답자의 26%는 팁과 주급, 커미션을 포함해 매주 750달러 이상, 6%는 651~750달러를 번다고 응답했다. 551~650달러는 13%, 451-550달러는 9%,를 차지. 과반수 이상이 451달러 이상을 버는 것으로 알려졌다. 평균 근무 시간은 응답자의 20%가 주당 36-40시간이라고 응답해 가장 큰 비율을 차지했다. 26-30시간은 14%, 16-20시간은 13%였다. 오버타임 비용이 추가되는 41시간 이상 근무자는 21%에 달했다. 업계 종사자들의 교육 수준도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. 대학원과 4년제 대학을 포함해 커뮤니티 칼리지의 학위(AA) 이상을 가진 경우가 70%였다. 

네일 살롱을 운영하는 업주들은 비즈니스를 운영하면서 가장 어려운 점 세가지로, 제살 깍아 먹기 가격 하락 경쟁(27%), 예약후 나타나지 않는 노쇼(No show)등 멋대로인 고객 상대(25%). 렌트 등 비즈니스 비용 부담(21%)을 꼽았다.

고객들이 네일 살롱을 방문하는데 가장 고려하는 점은 청결이 꼽혔다. 중복 답변이 가능했던 해당 질문에 응답자의 57%가 매장이 청결해서 특정 업소를 방문한다고 밝혔으며 50%는 각각 직장이나 집과 가까워서 또는 가격이 적당해서라고 대답했다. 

한편 네일 살롱이 가장 바쁜 날은 목요일인 것으로 조사됐다. 기술자의 27%는 목요일이 가장 바쁘다고 응답했으며 토요일이라고 응답한 경우는 25%였다. 금요일은 24%, 수요일은 10%로 그 뒤를 이었으며 일요일이 2%로 가장 한가한 요일로 꼽혔다. 

<최희은 기자>
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» 전국 네일살롱 3.7% 줄고 기술자도 10% 감소 admin 2019.01.11 10
18 뉴저지 최저임금 15달러 인상방안 놓고 주지사-주의회 힘겨루기 12/13/2018 admin 2018.12.13 36
17 뉴저지주 네일관련 환경법안 강화 추진 admin 2018.11.21 87
16 뉴저지 팁 근로자 최저임금 인상 -한국일보 - admin 2018.11.01 103
15 내년 뉴저지주 최저임금 8.85달러 admin 2018.10.14 127
14 뉴저지 유급 병가 29일 시행 - 미주 중앙일보 - admin 2018.10.11 148
13 “포스터 사라”… 한인업소 협박성 우편물 기승 admin 2018.06.26 224
12 네일살롱 ‘환기시설’ 의무화 추진 -연방의회- admin 2018.05.08 242
11 뉴저지 네일업계 단속 비상 admin 2018.02.21 314
10 뉴저지 네일업계 보이스피싱 극성 admin 2018.02.10 278
9 네일·미용실 고객 52% “피부질환 경험” - 한국일보 12/27/2017 - admin 2017.12.28 293
8 새해부터 뉴저지 판매세 6.625%↓ admin 2017.12.07 283
7 속눈썹 연장 시술 비즈니스가 뜬다 admin 2017.08.17 355
6 [InternatioNAILS] Germany: Focusing on What They Do Best [1] admin 2017.08.08 372
5 네일업소 ,한인 장악 부촌도 중국계가 잠식한다 -한국일보- admin 2017.08.03 308
4 COSMOPROF NORTH AMERICA 2017 SETS RECORDBREAKING ATTENDANCE AND EXHIBITOR SALES admin 2017.07.22 342
3 BRACE YOURSELF, A PRO-ONLY SUBSCRIPTION BOX SERVICE IS COMING admin 2017.07.16 340
2 05/24/2017 뉴욕 네일업소 마사지 라이선스 단속 비상 admin 2017.06.30 327
1 남성 네일 숍 OC 오픈 예정 admin 2017.06.30 347
오늘:
38
어제:
473
전체:
198,245